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7년 11월 21일 화요일

닫기
최지호 교수, 건강 위해 수면-각성 리듬 규칙적 유지 노력 필요

(아시아뉴스통신= 조기종기자) 기사입력 : 2017년 11월 13일 13시 24분

순천향대학교 부천병원 수면의학센터장 최지호 교수(국제수면전문가)는 올해 노벨생리의학상 수상자로는 초파리를 이용해 생체시계가 실제로 어떻게 작동하는지를 밝혀낸 제프리 홀 교수, 마이클 로스배시 교수, 마이클 영 교수 등 3명이 공동으로 선정됐다고 말했다. 수면의학과 생체리듬을 연구하는 연구자들에게 생체시계와 생체리듬의 중요성은 이루 말할 수 없이 중요하다 강조했다. 사진은 생체시계 모습.(사진제공=순천향대 부천병원)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