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7년 11월 20일 월요일

닫기
한국전력공사 인천지역본부, 특별한 선물을 하다

불우이웃과 소년.소녀 가장 및 청소년들 대상

(아시아뉴스통신= 김선근기자) 기사입력 : 2017년 11월 13일 18시 28분

13일 한국전력공사 인천지역본부가 불우이웃과 청소년들을 위해 사랑과 꿈을 주는 후원회가 준비한 크리스마스의 기적 프로젝트에 후원금을 전달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제공=사랑과 꿈을 주는 후원회)

한국전력공사 인천지역본부가 13일 불우이웃과 청소년들을 위해 사랑과 꿈을 주는 후원회가 준비한 ‘크리스마스의 기적 프로젝트’에 후원금을 전달하는 전달식을 가졌다.

이날 한국전력공사 인천지역본부는 불우이웃과 청소년들에게 특별한 선물을 하고자 사랑과 꿈을 주는 후원회가 선정한 ‘크리스마스 칸타타’ 공연에 후원금 100만원을 전달했다.

크리스마스의 기적 프로젝트는 매년 다가오는 연말 문화소외계층(기초생활대상자, 다문화가정, 새터민, 소년.소녀 가장 및 청소년 등)에게 우수 공연 관람기회를 제공하는 프로젝트다.

매년 인천에 거주하는 소외계층이나 청소년들에게 지속적인 후원 사업을 해오고 있는 한국전력공사 인천지역본부(본부장 임청원, 위원장 위어량)는 “크리스마스의 기적 프로젝트’ 참여를 통해 인천 관내 불우이웃이나 청소년들에게 좋은 음악을 들려줌으로써 조금이나마 추운겨울 따뜻한 감동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사랑과 꿈을 주는 후원회가 선정한 ‘크리스마스 칸타타’는 2015 세계최고 권위의 독일 마르크트오버도르프 국제합창제 최고상을 수상한 그라시아스 합창단이 오는 25일과 26일 인천문화예술회관 대공연장에서 펼쳐진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