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7년 11월 20일 월요일

닫기
‘포항 규모 5.5 지진’, 수도권도 신고 폭주…교육부 “수능 예정대로 진행”

(아시아뉴스통신= 고유진기자) 기사입력 : 2017년 11월 15일 15시 44분

15일 오후 2시 29분쯤 포항시 북구 북쪽 9km 지역에서 규모 5.4의 지진이 발생했다.(사진제공=기상청)

15일 오후 2시 29분께 경북 포항시 북구 북쪽 6㎞ 지역내에서 규모 5.5 지진이 발생한 가운데 시민들이 건물 밖으로 대피하는 등 일대 소란이 벌어지고 있다.
 
기상청은 2시 29분에 “경북 포항시 북구 북쪽 6㎞ 지역 규모5.5 지진발생·여진 등 안전에 주의바랍니다”라는 문자를 송출했다.
 
또한 이번 지진으로 포항 뿐 아니라 울산, 부산, 대구 등 경남과 경북 일대 역시 크게 흔들렸으며 인천과 서울에서도 진동을 감지한 것으로 알려졌다.
 
(사진 출처 = 기상청)

포항 북구 아호로에 위치한 한 건물은 담벼락이 무너져 자동차 여러대가 건물 잔해에 깔려 파손됐으며 상수도 관이 파열돼 물이 쏟아지고 있는 것으로 파악됐다.
 
또한 경기도재난안전본부 등에 따르면 이날 오후 2시50분 기준 경기도내에 334건의 지진감지 신고가 접수됐으며 아직까지 이번 지진으로 인한 도내 피해 접수는 없는 것을 알려졌다.
 
이밖에 광주와 전남·전북의 소방본부에서도 지진 관련한 문의 전화가 500여 건 걸려온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수능을 하루 앞두고 발생한 지진에 대해 교육부는 “수능은 예정대로 치러진다”고 발표했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