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7년 12월 17일 일요일

닫기
'군 댓글공작' 김태효 전 비서관 검찰 출석 "성실히 소명할 것"

(아시아뉴스통신= 윤자희기자) 기사입력 : 2017년 12월 05일 12시 38분

김태효 전 청와대 대외전략비서관이 5일 서울 서초동 중앙지검에 이명박 정부 시절, 군 사이버사령부의 댓글공작에 관여한 의혹 관련 조사를 받기 위해 피의자 신분으로 출석하고 있다./아시아뉴스통신=김지은 기자

이명박 정부 시절 군(軍) 사이버사령부 댓글 공작에 관여한 혐의를 받고 있는 김태효 전 청와대 대외전략비서관이 피의자 신분으로 검찰에 출석했다.

5일 오전 10시 30분쯤 서울중앙지검에 출석한 김 전 비서관은 "있는 그대로 사실관계에 따라 성실하게 소명하겠다"라고 말하고 조사실로 향했다.

이어 '댓글공작에 관련했느냐'는 취재진의 질문에 "조사실에 들어가서 말 할 것이고 나중에 정확하게 확인하고 말하겠다"며 "자세한 내용을 여기서 미리 토론할 수 없다"고 밝혔다.
 
김태효 전 비서관

검찰은 이명박 전 대통령이 군 사이버사령부 관련 지시를 보고받을 때 김 전 기획관이 배석하는 등 청와대와 국방부를 연결하는 역할을 한 것으로 보고 조사를 진행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검찰은 지난달 28일 김 전 비서관의 성균관대 사무실과 주거지 등을 압수수색해 관련 문건 등을 확보한 것으로 전해졌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