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7년 12월 17일 일요일

닫기
전정환 정선군수, 농업 6차산업화·문화복합공간사업···동계올림픽 성공 역량 결집

내년도 예산안 8.1% 증가한 3892억원 정선군의회 제출

(아시아뉴스통신= 변병호기자) 기사입력 : 2017년 12월 05일 11시 20분

전정환 정선군수가 월례회의 및 민선6기 4년차를 맞아 기념사를 하고 있는 모습.(사진제공=정선군청)
강원 전정환 정선군수는 2018년도 예산안 제출에 즈음한 시정연설을 통해 지난 3년 5개월 동안 주거와 복지, 의료를 포함한 3대 복지 실현에 모든 역량을 집중해 왔다고 5일 밝혔다.

전 군수는 민선6기 주요 성과는 군민의 오랜 숙원이었던 정선 제3교 건설사업 확정, 정선-남면구간 국도59호선 착공, 정선~평창간 국도59호선, 42호선의 연말 개통으로 수도권과 접근성이 크게 개선돼 새로운 관광시대를 앞두고 있다.

또 전국 최초로 전국5일장 박람회와 전국 우수시장 박람회 개최로 정선5일장의 명성을 이어나가고 올림픽 개최지 특수로 서울~강릉간 KTX 개통돼 수도권 관광객을 유치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마련됐다.

이에 올림픽 기간에 발맞춰 열리는 2018정선고드름축제는 내·외국인이 즐길 수 있는 전통문화 체험프로그램 마련 등 준비에 최선을 다하고 있으며 동계올림픽 개·폐막식과 시상식에 정선아리랑 선율이 울려 퍼질 수 있도록 막바지 노력을 다하고 있다. 

특히 앞으로 민간주도형 사업의 롤 모델인 도시재생사업과 같은 협력 사업들을 꾸준히 지원해 나가고, 미래 성장 동력인 청소년들을 위한 청소년수련관, 도서관 등 기반시설 확충과 청·장년층이 문화향유를 누릴 수 있도록 문화복합공간사업을 꾸준히 만들어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또 노인들을 위한 경로당 보강과 파크골프장 등 여가시설 유지관리로 편안하고 건강한 노년을 보낼 수 있도록 지원도 확충한다.

이와 관련 농업 6차산업화와 농촌 융·복합 산업 중장기 과제의 전략적 발굴로 기후 온난화에 대비하고 특화작목인 황기를 세계적 전문 연구기관인 하버드대학과 협력해 항노화 약리효능을 검증받아 국제적 브랜드로 키워 나갈 계획이다.

또 정선의 남·북측을 연결하는 지방도 415호선 신월∼여량간 도로확포장공사와 사북∼직전간 도로개설공사 등 교통망 확충과 정선읍 봉양리 200세대 공공임대주택 건립 등 서민 임대아파트 수요에 맞춘 주거안정 대책에도 심혈을 기울일 계획이다.

전정환 정선군수는 “ 남은 기간 동안은 동계올림픽의 성공적 개최와 정선아리랑이라는 훌륭한 문화 브랜드 가치를 더욱 높여 나가는데 주력하겠다”며“2018년은 군민에 의한, 군민을 위한 정책들을 만들어 나가고 2018평창동계올림픽의 성공적 개최에 모든 역량을 결집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군에서는 이를 위해 내년도 예산규모 일반회계 3541억원, 특별회계 351억원으로 올해 예산보다 8.1% 증가한 총 3892억원을 편성해 군의회에 제출했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