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7년 12월 15일 금요일

닫기
서울시, 비영리스타트업 쇼케이스 개최

(아시아뉴스통신= 조행만기자) 기사입력 : 2017년 12월 05일 13시 46분

서울시 NPO지원센터가 개최하는 '비영리스타트업 쇼케이스'가 오는 6일(수) 오후 3시 강남구 소재 은행권청년창업재단(디캠프)에서 열린다.

비영리스타트업이란? 창의적인 생각, 빠른 의사결정, 유연한 조직 등 스타트업의 장점을 가지면서도, 영리를 목표로 하지 않고 사회적 가치와 임팩트를 최우선 가치로 여기는 조직이다. 스타트업이 이윤창출을 목적으로 활동하는 반면, 비영리스타트업은 비영리 공익활동을 목표로 하며, 기존의 비영리단체와는 차별화된 새로운 아이디어와 방식으로 사업을 전개하는 특징이 있다.

해외에서는 의료 기부 활동을 하는 '왓시', 개발도상국에 식수를 보급하는 '채리티 워터' 등의 비영리스타트업이 유명하고, '패스트포워드' 같이 비영리스타트업에 투자·지원하는 기관이 별도로 있을 정도다. 국내에서는 아직 소수지만 정장을 대여해 주는 '열린옷장' 등이 알려져 있다.

국내 최초 비영리스타트업 인큐베이팅 프로그램으로 자리매김할 이 비영리스타트업 지원사업에는 심사를 통해 선정된 5개 팀에게 지원금 및 3개월 인큐베이팅 프로그램이 제공되며, 이를 통해 예비 비영리스타트업들의 초기 아이디어를 발현할 수 있는 환경과 기회의 장이 마련될 전망이다.

서울시에 따르면 올해 처음 시작한 지원사업임에도 14:1의 높은 경쟁률을 보였으며, 특히 청년세대의 지원이 많은 것으로 나타나 이에 서울시 NPO지원센터는 비영리스타트업의 가치 및 5개의 예비 비영리스타트업의 가능성을 선보이고 다음 단계로의 성장을 위한 네트워크의 장으로 이번 쇼케이스를 마련한다는 것.

비영리 스타트업의 사례를 보면, '사각사각 프로젝트'는 복지 사각지대의 이웃들과 기부자들을 직접 연결하는 온라인 플랫폼을 구축하고 있다.

또 '위에이블'은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함께 문화와 여가를 즐길 수 있는 장소들을 크라우드 매핑을 통해 만들어가는 프로젝트를 선보인다. '시스브로'는 놀이터에서 아이들이 안심하고 뛰어놀 수 있도록 대학생들이 놀이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이번 쇼케이스는 비영리 조직을 통한 사회문제 해결 및 사회혁신에 깊은 관심을 가지고 있는 다양한 영역의 주체가 비영리스타트업 생태계의 조성자이자 학습자가 될 수 있도록 촉진하는 자리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이번 비영리스타트업 쇼케이스에 관심 있는 시민은 서울시 NPO지원센터 홈페이지 (http://seoulnpocenter.kr/)를 통해 참여할 수 있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