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7년 12월 19일 화요일

닫기
엄용수 의원, 2018년 지역구 예산 605억 추가 확보

(아시아뉴스통신= 손임규기자) 기사입력 : 2017년 12월 06일 14시 22분

엄용수 의원./아시아뉴스통신 DB
엄용수 의원(경남 밀양·의령·함안·창녕)이 2018년 정부 예산의 국회 심의과정에서 지역구 사업비 605억원을 추가로 확보했다고 6일 밝혔다.

가장 눈에 띄는 사업은 나노금형 상용화 지원센터 구축사업이다. 이 사업은 당초 정부안에는 68억원이 편성됐으나 122억원을 증액해 총 190억원을 확보해 지역 최대 역점사업을 원활히 추진할 수 있게 됐다.

지역 산업 활성화 예산도 증액되었다. 나노융합국가산업단지 진입도로 개설 사업비는 8억원을 증액한 12억원, 함양~울산 고속도로 건설 사업비는 400억원을 증액해 1600억원을 확보했다. 영남일반산업단지 진입도로 개설 사업비는 5억원을 새롭게 확보해 지역에 기업유치와 일자리 창출에 청신호로 작용할 것으로 기대한다.

주민 생활여건도 개선된다. 청도~밀양2국도 건설사업은 50억원을 증액한 95억원을 확보했으며, 의령~합천(국도20호선) 건설사업비 5억원을 신규 반영해 지역 교통여건은 더욱 개선될 전망이다.

또한 창녕군 부곡면 하수관로 정비사업비 5억원이 신규 반영돼 주거환경개선 사업도 탄력을 받게 됐다. 이 외에도 1988년 준공돼 시설이 노후된 의령경찰서 신축 사업비 10억원을 신규 반영했다.

엄 의원은 "지방과 지역경제 발전에 대한 남다른 소신으로 정부를 설득했으며 예산확보를 위해 함께 고생한 시군공무원들의 노력까지 합쳐진 결과"라며 "확보한 예산은 주민의 혈세인 만큼 한 푼도 허투루 쓰이지 않고 밀양, 의령, 함안, 창녕이 발전하는 밑거름이 되도록 노력해야 한다"고 밝혔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