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7년 12월 19일 화요일

닫기
가평군, 저소득층 에너지비용 지원‘내년 1월말까지 신청’

(아시아뉴스통신= 고상규기자) 기사입력 : 2017년 12월 07일 12시 40분

경기 가평군청 전경./아시아뉴스통신 DB
경기 가평군은 저소득층에 겨울철 에너지 비용을 지원하는 ‘2017년도 에너지바우처’ 사업 신청을 내년 1월 31일까지 받는다고 7일 밝혔다.

군에 따르면 이 사업은 에너지 취약계층을 위해 바우처(이용권)를 지급해 전기, 도시가스, 지역난방, 등유, LPG, 연탄을 구입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지원 대상은 소득기준으로 국민기초생활보장법 상 생계·의료급여 수급자로서 본인 또는 가구원 중 만 65세 이상 노인, 만 6세 미만 영·유아, 1~6급 등록 장애인 또는 임산부가 있으면 신청할 수 있다.

신규신청은 주민등록 상 거주지 읍·면사무소에 가서 신청하면 되며, 지난해 수혜가구는 주소, 사용 에너지원, 가구원 등 정보변경이 없는 경우 별도의 신청없이 지원대상자로 포함된다.
 
지원 금액은 1인 가구 8만4000원, 2인 가구 10만8000원, 3인 이상 가구 12만1000원으로 도시가스, 연탄, 등유, LPG, 전기를 직접 결제하는 실물카드나 도시가스, 지역난방, 전기 요금이 자동적으로 차감되는 가상카드 중 하나를 선택해 2018년 5월까지 사용할 수 있다.

군 관계자는 “에너지바우처 제도는 겨울철 취약계층에 대한 최소한의 난방 에너지를 지원하는 사업으로 따뜻한 겨울을 날 수 있도록 수혜 대상자는 기간내 잊지 말고 꼭 신청하여 줄 것”을 당부했다.

한편 지난해 가평군에서 932가구가 에너지바우처 혜택을 받았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