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7년 12월 13일 수요일

닫기
전남도, 지역사회 통합건강증진사업 노하우 공유

8일 목포서 성과대회, 목포시보건소등 우수 사례 발표

(아시아뉴스통신= 고정언기자) 기사입력 : 2017년 12월 07일 16시 09분

전라남도는 8일 목포 샹그리아비치관광호텔에서 2017년 지역사회 통합건강증진사업 성과대회를 열어 보건소 담당자들이 한 해 동안 추진한 통합건강증진사업의 수행 방법과 성과 및 노하우를 공유 할 예정이다.
 
이날 성과대회에서는 전남대학교 여수캠퍼스와 신준호 전남대의과대학 교수가 지역사회 통합건강증진사업에 기여한 공로로 전라남도지사 표창을 받는다.
 
전남대학교 여수캠퍼스는 여수시보건소 금연클리닉과 연계해 대학생 흡연자 53명을 등록 관리한 결과 그 중 14명이 금연에 성공하는 성과를 거뒀다.
 
신준호 교수는 도서 오벽지 소재 40개 보건진료소를 중심으로 심뇌혈관질환 프로그램 연구개발, 기술지원, 담당인력 교육 등 주민 심뇌혈관질환 예방관리에 노력해왔다.
 
이날 성과대회에서는 또 시군 보건소에서 추진한 지역사회 통합건강증진사업 우수사례 발표가 진행된다.
 
목포시보건소의 ‘목포시 건강동네 1호점, 당가두 한울타리’는 기존 보건소 위주 서비스사업을 주민주도형으로 확대 변경한 통합건강증진사업이다.

사업 추진 결과 지역 시민의 걷기 실천율이 24.3%가, 신체활동 실천율이 8.7%가 각각 증가하는 성과를 거뒀다.
 
함평군보건소의 ‘심뇌혈관질환 예방관리, 심쿵심쿵 은빛청춘’은 노인복지관, 성당, 마트 등을 통한 생활터 기반 성공사례다.

국내 최초로 심뇌혈관질환자 예방관리 홍보 음원과 동영상을 만들어 전국 보건소 255개소에 이달 말까지 배포할 계획이다.

또한 보건소 사업 담당자들이 심뇌혈관질환자를 1대1로 지정해 찾아가는 안부살피기사업을 펼쳐 다른 지역으로 확산이 기대된다.
 
성과대회 현장에서는 보건소 지역사회 통합건강증진사업 실무자가 활용할 수 있는 교육자료, 홍보물, 포스터 등을 전시해 22개 시군 보건소 간 사업 정보를 공유토록 할 계획이다.
 
안상현 전남도 보건복지국장은 “시군 보건소가 지역 주민의 건강생활 실천을 확산·보급하는데 주도적 역할을 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숲, 섬 등 전남의 특성을 반영한 건강증진사업을 계속 발굴해 도민 건강을 증진해나가겠다”고 말했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