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7년 12월 19일 화요일

닫기
경상남도, 배출업소 환경관리 ‘최우수기관’ 선정

환경부 주관 시·도 평가 결과 전국 1위, 대통령상 수상

(아시아뉴스통신= 김회경기자) 기사입력 : 2017년 12월 07일 18시 05분

배출업소 환경관리 ‘최우수기관’ 선정. (사진제공=경상남도)
경상남도가 환경부 주관 ‘2016년도 환경오염물질 배출업소 환경관리 실태평가’ 결과 전국 1위로 선정돼 대통령상을 수상했다.   시상식은 7일 거제에서 개최된 ‘2017년 배출업소 환경관리 경진대회’에서 환경부와 전국 지자체 공무원 4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다. 이날 경남도는 대통령 기관표창과 시상금 2000만원을 수상했다.   환경관리실태평가는 환경부와 외부전문가로 구성된 심사위원회에서 올해 1월부터 9월까지 전국 17개 광역시·도(소속 시ㆍ군 포함)를 대상으로 실시됐다.

환경오염물질 배출업소에 대한 환경관리체계 구축과 지도·점검실적 등 3개 분야, 9개 항목에 대한 서면 및 현장 평가결과를 합산해서 심사했다.
  
특히 경남도는 경기도 다음으로 많은 8716개 환경오염물질 배출업소를 관리하면서 목표 점검율을 달성하고, 위반율을 향상시키는 등 지도점검 실적에서 우수한 평가를 받았다.
  
또한 영세 배출업소에 대한 기술지원, 낙동강유역환경청, 지역주민, 민간단체 등 환경감시 네트워크 구축을 통한 합동점검, 고질민원의 신속한 해결 등 모든 분야에서도 높은 점수를 받았다.
  
정한록 경남도 환경산림국장은 “쾌적한 환경조성으로 도민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해 도내 환경담당공무원과 기업체, 지역주민이 함께 노력한 결실이며, 앞으로 환경기술지원과 환경기술인 교육 등을 통해 배출업소의 자율적 환경관리 역량을 강화시키겠다”며 “지난 10월 수립한 ‘미세먼지 발생억제를 위한 특별관리 계획’과 연계해 빈틈없는 환경감시체계를 구축해 대기질을 개선하고 도민의 건강 보호를 위해 모든 행정력을 집중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전국 기초지자체 중에서 하동군도 우수기관으로 선정돼 환경부장관 기관표창을 수상했다.
  
아울러 이번 경진대회에 제출된 우수사례 21건 중 1차 서면평가를 통과한 ‘미세먼지 철통방어! 경남의 미세먼지 관리 비책’을 주제로 경남도 환경정책과 김우용 주무관이 7개 지자체와 경합을 벌인 결과, 현장평가단의 지지를 받아 우수사례로 선정됐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