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7년 12월 15일 금요일

닫기
KIOST, 바다모래 연구기획단 출범

(아시아뉴스통신= 조행만기자) 기사입력 : 2017년 12월 07일 19시 53분

KIOST 연구진의 바다모래 연구 현장.(사진 제공=한국해양과학기술원)
한국해양과학기술원(KIOST)은 지난 11월 17일 ‘바다모래 연구기획단(단장 이희준 책임연구원)'을 출범시켰다고 7일 밝혔다.

연구원에 따르면 최근 바다모래의 수요 증가에 따른 채취 증가로 해양환경변화에 대한 현안이 발생하는데 반해 과학적인 설명과 대안 제시는 미흡한 상태다.

이에 KIOST는 대륙붕에 존재하는 바다모래의 분포·기원·이동을 연구해 바다모래 채취에 관한 기초 과학자료를 수집하고 관련한 해저 퇴적물을 국가 차원으로 관리하는 방안 마련을 위한 과학적 근거를 수립하기 위해 연구기확단을 출범시켰다는 것이다.

이에 앞서 지난 4일에 개최된 ‘KIS 2017’ 세미나에서도 영국, 일본 등 외국의 사례 발표와 관련된 토론이 진행됐다.

향후 ‘바다모래 연구기획단’에서는 △바다모래의 분포 등 물리적 이동에 대한 퇴적 역학적 자료의 획득·분석, △바다모래의 자원 생태적 기능 등의 생물학적 자료, △바다모래 채취에 따른 기본 연구조사모델 제시, △외국 사례의 수집·분석 등을 중점적으로 연구하여 향후 바다모래 현안에 대한 과학기술적 해답을 모색한다는 계획이다.

홍기훈 원장은 “바다모래 연구기획단을 통해 과학기술적 해답을 제공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더 나아가 우리나라 퇴적물 관리차원에서 연안 퇴적물의 물질수지(Mass-balance), 침식 및 부유퇴적물 이동 등을 종합하는 해양퇴적물 관리 방안을 제시하는데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