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7년 12월 15일 금요일

최승호 MBC 사장 선임 “내부 구성원들 죽을 만큼 힘들었을 것…그러나 나는 이명박 대통령이 나를 구해줬다고 생각한다”

(아시아뉴스통신= 디지털뉴스팀기자) 기사입력 : 2017년 12월 08일 01시 35분

방송 캡처
최승호 PD가 7일 MBC 사장에 선임됐다. 이에 그의 발언이 다시금 조명 받고 있다.


지난 9월 한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최승호 PD는 무너진 MBC를 바로 세우고 싶다는 의지를 내비쳤다.

인터뷰에서 최승호 PD는 “해고 무효 소송에서 이겨 MBC로 복직할 수 있게 된다면, 다시 돌아갈 생각은 있나”라는 질문에 “당연히 그렇다”고 답했다.


이어 최승호 PD는 “10년 동안 KBS와 MBC의 내부 구성원들은 정말 죽을 만큼 힘들었을 거고, 그러니까 이런 말을 하는 게 미안하기도 하다”면서도 “그렇지만 나는 이명박 대통령이 나를 구해줬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또 “MBC를 나가고 나서도 내가 만든 프로그램으로 사회적인 영향을 미치고자 하는 꿈을 접은 적은 없다. 만약 당시 정권이 바뀌지 않아 무사히 MBC에 있었다면 지금쯤 간부가 돼서 탐사보도와는 먼 길을 걷고 있을 거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MBC 사장으로 선임된 최승호 PD는 2012년 해직당한 지 5년 만의 친정 복귀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